지구는 끊임없이 변화하고 있습니다. 남극대륙은 지구상에서 가장 추운 곳이지만, 이 얼음 대륙에서 화석 형태로 굳어 있는 열대림의 흔적을 발견했으며, 적도지방의 인 도나 마다가스카르에서는 고대의 빙하 흔적을 발견하기도 하였습니다.

그리고 흥미있는 현상은 현재 각 대륙에 분포하는 생물들이 각각 특이한 양상을 보 인다는 것입니다, 캥거루는 호주에만 살고 있는데 이는 호주대륙이 다른 대륙과 격리 되어 있던 기간과 관계됩니다. 인도의 빙하 흔적이나 남극대륙의 열대림 화석, 캥거루 등은 지구의 지각층이 수천 번 변화되었다는 증거의 일부분입니다.

이것을 `판 구조의 운동`이라고 합니다. 지구는 6개의 큰 지각판과 몇 개의 작은 지 각판들로 되어 있습니다. 지각판은 움직이고 있습니다. 지각판은 지하의 약한 바위들 을 지표면으로 떠오르게 하기도 하고 대륙을 갈라놓아 바다를 넓히기도 합니다.

이러 한 움직임이 대륙도 만들고 산도 만들고 바다도 만듭니다. 지구에서 가장 높은 히말라야 산맥은 `인도-오세아니아 지각판`과 `유라시아 지각판`이 서로 충돌해서 솟아올라 생긴 것입니다. 각 지각판들의 충돌이나 움직임의 방향이 서로 상이하여 지진이 일어 나기도 하며 무서운 화산폭발이 생기기도 하는 것입니다.




CONTACT USSITEMAP
 
관리자 메일